2020년, 흰쥐의 해도 많은 창작 부탁드립니다!
제이위키는 대체역사/창작/설정을 다루는 위키입니다. 본 위키에 등재된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파나마 (Stein)

제이위키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파나마 공화국
República de Panamá
파나마 공화국의 국기.png 파나마 공화국의 국장.png
국기 국장
표어 Alabado sea tu país
(라틴어: 조국을 찬양하라)
국가 족쇄를 끊어라
파나마 공화국의 위치.png
수도 파나마시티
정치
공용어 스페인어
대통령
부통령
라우렌티노 코르티소
호세 가브리엘 카리소
역사
독립  
 • 스페인
 • 콜롬비아
1821년 11월 28일
1903년 11월 3일
지리
면적 75,517km2 (118 위)
내수면 비율 2.9%
시간대 (UTC-5)
DST (UTC-5)
인구
2015년 어림 3,764,166명 (131위)
인구 밀도 43명/km2 (156위)
경제
GDP(PPP) 2005년 어림값
 • 전체 $221.6억 (110위)
 • 일인당 $7,300 (109위)
HDI 0.780 (59위, 2012년 조사)
통화 발보아 (PAB)
기타
ISO 3166-1 591, PA, PAN
도메인 .pa
국제 전화 +507

파나마 공화국(스페인어: República de Panamá 레푸블리카 데 파나마[*], 문화어: 빠나마)은 북아메리카 최남단인 파나마 지협에 있는 나라이다. 서쪽으로는 시라비시카, 동쪽으로는 콜롬비아와 국경을 접하고 있다.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태평양대서양을 연결하는 파나마 운하가 이 나라에 설치되어 있다. 주요 도시로는 파나마시티, 콜론등이 있다.

역사적으로 파나마는 스페인의 식민지였고, 이후 시라비시카와 그란콜롬비아와 같은 지역 강대국들에게 간섭을 받으며 독립하였다. 내정간섭이 빈번하여 대통령을 시라비시카와 콜롬비아가 갈아치우면서 그 갈등은 더욱 확대되었다. 그러나, 강대국들 사이에서 파나마를 독립시킨 국가의 국부인 카를로스 안드레스 페레스는 파나마의 완전독립을 주장하며 시라비시카와 콜롬비아를 상대로 전쟁을 벌였고(제2차 애국전쟁), 기적적으로 파나마가 승리하여 시라비시카와 콜롬비아에게 상호불간섭조약을 받아내면서 파나마는 완전한 주권국이 되었다.

그러나, 1925년 호아킨 카이세도 정권당시 파나마시티 부근에 운하공사를 추진하였고 무리한 개발로 인해 부지주변의 환경이 심각하게 파괴되었으며 완공이후 운하가 공사비용에 비해 많은 이윤을 남기지 못하자 카이세도 정권은 파산을 선언했다. 이때 시라비시카측에서 파나마 운하를 넘겨주는 조건으로 부채를 대납해주겠다는 거래제안을 수락하여 파나마 운하가 시라비시카측으로 이양된다. 파나마 운하는 제2차 세계 대전이 종전된뒤에 파나마측이 다시 파나마 운하를 사들이면서 파나마의 소유가 된다.

파나마의 국가는 족쇄를 끊어라이며, 해당 국가는 프랑스의 라 마르세예즈를 스페인어로 옮겨와 몇마디를 개사한 것이다.

다른 남미의 국가들 보다 흑인 비율이 월등히 높은데, 스페인 식민지 시절 아이티와 더불어 플렌테이션 농가에 아프리카 흑인노예들을 대량으로 이주시켰기 때문이다. 그렇기때문에 파나마 아파르트헤이트 정책이 중단된 뒤, 다른 남미의 국가들 보다 인종차별이 현저히 적다. 현재의 파나마 대통령인 코르티소도 흑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