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9년 나루미 제도 위기

1999년 나루미 제도 위기
나루미 제도 분쟁의 일부
1999년 나루미 제도 위기.jpg
첨관 해군의 순찰함인 고잉 메리호와 일본 호위함 사이고호의 충돌 모습.
날짜1999년 8월 17일 ~ 1999년 8월 30일
장소나루미 제도 인근 해역
결과

미국의 중재로 인한 일본의 철수, 사실상 첨관의 승리

  • 첨관과 일본의 관계 악화
  • 나루미 제도 분쟁 심화
교전국
첨관의 국기.png 첨관 Flag of Japan.png 일본
지휘관
  • Flag of Japan.png 모리 요시로
  • Flag of Japan.png 이소지마 츠네오
  • Flag of Japan.png 후지타 고세이
  • Flag of Japan.png 다케고치 쇼지
  • 군대
  • 첨관의 국기.png 첨관군
  • 첨관의 국기.png 첨관 경찰
  • 첨관의 국기.png 나루미 방위대
  • 일본 해상방위군
  • 병력
    7,700 명 1,500 명
    피해 규모
    사망 3명
    부상 17명
    사망 11명
    부상 46명
    행방불명 2명

    1999년 나루미 제도 위기는 1999년 8월 17일부터 30일까지 나루미 제도 인근 해역에서 발생한 첨관일본의 충돌이다.

    발단

    1999년 8월 3일, 일본 미나미도리시마(南鳥島)의 일본군 해상방위군에 이등육좌로 근무하고 있던 하타베 하야토(波多部隼人)는 오가사와라 제도의 치치지마(父島)로 외출을 하게 되었다. 하타베 하야토는 해상방위군을 자의가 아닌 부모와 친척의 뜻에 의해 부사관으로 입대하게 되어 적응에 힘들어 하고 있었으며 병사까지도 자신을 무시하는 것에 대한 충격으로 우울증과 정신병을 앓고 있었다. 치치지마로 외출을 하게 된 하타베 하야토는 탈영을 결심하고 8월 3일 밤 11시 49분 경 항구에서 어선 한 척을 훔쳐 몰아서 달아난다. 어선을 타고 달아난 하타베 하야토는 바다를 떠돌다가 첨관 나루미 제도의 미도리지마(綠島)에 8월 4일 오전 7시 30분 경 도달한다. 미도리지마는 민간인이 거의 없고 대부분의 주민들이 첨관군으로 이뤄진 군기지였던 섬이였고, 바닷가에도 초소가 놓여져 있었다. 해변의 초소에서 미도리지마에 접근하는 하타베 하야토를 발견한 초병 2명은 그 즉시 상부에 보고하였으며, 상륙한 하타베 하야토를 즉각 잡았고, 경찰서로 넘기기로 하고 나루미지마(鳴海島)로 8월 5일 오후 1시 10분 경 데리고 가 경찰서로 넘겼다. 경찰서는 군인과 하타베 하야토에 대해 경위와 이야기를 들은 뒤 하타베 하야토를 구금조치하였다. 그 뒤 군기지에 대한 허가 없는 접근과 밀입국 혐의로 8월 6일 오후 3시 6분 하타베 하야토에 대한 구속영장이 "피고인이 일정한 주거가 없는 때"의 조건을 충족하여 나루미 지방법원에서 발부되었으며, 나루미지마 지부 경찰서는 구속수사에 착수하였다.

    전개

    이등육좌가 사라진 일본 해상방위군은 초기엔 하타베 하야토가 외출 중 실종된 것으로 추정했고 경찰이 조사에 착수했다. 그러나 CCTV와 증언 등을 파악 한 결과 탈영했음을 알게 되었고, 탈영병을 다시 붙잡기 위해 헌병대가 오가사와라 제도 일대를 수사하였다. 한편 8월 10일, 나루미 제도 지역방송에 하타베 하야토의 밀입국 소식이 뉴스로 송출되었다. 당시 하타베 하야토는 자신이 군인 신분임을 숨기고 있었기에 민간인으로 표시되었다. 그 방송을 본 해상방위권은 하타베 하야토가 첨관으로 도피했음을 알고 상부에 이를 알렸다. 8월 11일, 일본군은 첨관에 하타베 하야토의 승환을 요구한다. 첨관은 자국 내에서 범죄를 저지른 신분이고 조사중이라는 이유를 들어 거부하였다. 8월 12일, 일본은 이것을 "자국 군인에 대한 공격이나 다름없으며, 이는 선제 공격이나 다름없다."고 첨관에 경고한다. 첨관은 "우리 일은 우리가 처리한다."고 응수하였다. 8월 14일, 일본군은 8월 16일까지 송환을 첨관이 하지 않을시 대응에 나서겠다고 했다. 첨관은 불응하였다. 8월 17일 오전 12시 정각, 일본 해상방위군은 자국 군인에 대한 공격이나 다름 없고 이는 우리에 대한 선제 공격이므로 전수방위이다 라는 논리를 들어 함대를 나루미 제도 인근으로 파견한다.

    위기

    8월 17일 오전 12시 27분, 첨관군도 즉각 나루미 제도의 해군에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5분대기조 및 함대 파견에 나선다. 8월 17일 오전 2시 6분, 첨관군의 함대와 일본군의 함대가 만났으며 첨관군은 일본군에 대하여 "이곳은 첨관 영해이므로 당장 나가시오."라는 메세지를 전달한다.

    절정

    결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