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알렉산드르 두긴 근황

Profile
감동란

Twin.Turbo.full.3494949.png.jpg

 

들어가기에 앞서, 필자가 러뽕이라는 사실을 감안하여 읽어주셨으면 좋겠음.

 

 

 

https://www.chosun.com/international/us/2022/08/23/NASAXD227ZC57HDX3C6II3VH6M/

 

 

 

알렉산드르 두긴의 딸 '다리야 두기나'(30세)가 자동차 폭발 사고로 숨짐.

 

근데 이 자동차가 원래는 두긴과 두기나가 같이 탈 예정인 차였다는 점,

 

그리고 평이한 자동차 사고가 아닌 폭발물로 인해 자동차가 폭파되었다는 점을 미루어 보아

 

두긴을 표적으로 한 암살 시도로 봐도 무방함.

 

 

 

두긴과 러시아는 이 사건의 배후에 '나치 우크라이나 정권'이 있다고 생각하고 있음.

 

현재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가 전쟁 중이라는 점을 미루어 보았을 때에,

 

그리고 두긴이 '푸틴의 책사'로 불리울 정도로 러시아에서 영향력이 지대하다는 점을 미루어 보아,

 

현 우크라이나에 자행되는 러시아의 '피로서의 목욕'을 더욱이 강화시킬 여지가 존재한다고 생각한다.

 

 

 

두긴은 자신의 딸을 신성화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음.

 

"우리는 오직 승리만을 원한다. 내 딸은 처녀의 생명을 제단에 놓았다. 그러니 부디 이겨다오!"

 

 

 

이번 행위가 만약 서방의 짓이라면, 테러리즘을 이유로 무고한 제3세계 국가들에게

 

'제국주의 전쟁'까지 벌이면서 극구 부인해온 그 방법론을 탁상공론적 지식인의 '실리'의 행태로 사용하고 말 뿐인,

 

그저 언행에만 그칠 서방의 모순적인 말로를 보여주는 명징한 사례가 될 것이라고 감히 생각하는 바임.

 

 

 

 

 

Profile
감동란
레벨 12
4787/5577
4%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
1
  • 용용
    2022.08.24
    정말 일반적인 사람들과는 다른 사고방식이 아닌가 싶네.. 역사적으로도 이런 사람들이야 많았다지만...
Profil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이곳은 자유게시판입니다. (4) 21.01.01 1628 5
595 🗣️잡담 그나저나 서코 칼부림은 결국 안났네요 (3) 23.08.05 112 3
594 🗣️잡담 액수가 중요한 건 아니니까요 (3) 22.11.15 112 5
593 🗣️잡담 제이위키의 유일한 구원… (3) 22.08.21 112 4
592 🗣️잡담 디스코드 링크 22.08.21 112 2
591 🗣️잡담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이번 민주당 전당대회 (2) 22.08.15 112 3
590 🗣️잡담 안녕하세요..? (5) 22.06.30 112 7
589 🗣️잡담 정말 살 것 같다 (2) 23.12.07 111 2
588 🗣️잡담 11ㅋㅋㅋㅋ월ㅋㅋㅋㅋㅋ (2) 23.11.01 111 3
587 🤣유머 끈적하개 찐하개 (1) 23.09.07 111 2
586 🗣️잡담 창작 활동 쉽니다 (1) 23.08.12 111 4
585 🗣️잡담 다녀오겠습니다. (7) 23.08.01 111 11
584 🗣️잡담 요즘 대학생들은 모르는 하숙집 이야기 (4) 23.04.30 111 1
583 🤣유머 제일 옳은 중국인것같으면 개추 (1) 22.04.03 111 2
582 🗣️잡담 이번달 중순이면 복귀할 것 같습니다 (2) 23.06.06 110 4
581 🗣️잡담 이번 태국 총선 미쳤네 (2) 23.05.16 110 0
580 🗣️잡담 피규어(2) (7) 23.01.20 110 2
579 🎮게임 옵치2 진짜 재밌던데 (10) 22.10.27 110 1
578 🗣️잡담 혹시 상담이 필요하신분 계신가요? (1) 21.11.09 110 10
577 저스트보드 로고 만들어봤다 (1) 21.01.21 110 2
576 🗣️잡담 우리나라 정당명이 왜 이 모양일까? (1) 24.03.16 109 1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