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옹 블룸

이 문서는 Communist 1968 세계관의 문서입니다
무단으로 이 문서를 편집, 삭제한다면 반달행위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France coat of arms.png
프랑스 국가 원수
1대
1920 ~ 1925
2대
1925 ~ 1928
3대
1928 ~ 1930
4대
1930 ~ 1936
5대
1936 ~ 1945
폴 드 샤넬 알렉산드르 밀랑 에두아르 달라디에 필리프 페탱 레옹 블룸
6대
1945 ~ 1949
7대
1949 ~ 1956
8대
1956 ~ 1968
9대
1968 ~1972
10대
1972 ~ 1990
폴 라마디르 기 몰레 조르주 퐁피두 피에르 메스메 프랑수아 미테랑
10대
1990 ~ 1994
11대
1994 ~ 2002
12대
2002 ~ 2006
13대
2006 ~ 2010
14대
2010 ~
로랑 파비위스 리오넬 조스팽 자크 시라크 세골렌 루아얄 프랑수아 바이루
프랑스 24 조사 위대한 프랑스인
1위 2위 3위 4위 5위
루이 파스퇴르 레옹 블룸 조르주 퐁피두 샤를 5세 빅토르 위고
6위 7위 8위 9위 10위
아베 피에르 마리 퀴리 조제프 프루동 잔다르크 부르빌
André Léon Blum
앙드레 레옹 블룸
레옹 블룸.jpg
제 5대 총리
전임
필리프 페탱 (4대)
후임
폴 라마디에 (5대)
근무기간
1936년 ~ 1945년
당서기
정당
사회주의 인터내셔널 프랑스 지부
근무기간
1930년 ~ 1945년
국회의원
지역구
파리 제 16구
정당
사회주의 인터내셔널 프랑스 지부
근무기간
1904년 ~ 1946년
신상 정보
출생
1872년 4월 9일, France.png 프랑스 파리
사망
1953년 3월 30일, France.png 프랑스 파리
종교
무신론
정당
사회주의 인터내셔널 프랑스 지부

앙드레 레옹 블룸(프랑스어: André Léon Blum)은 프랑스의 제 5대 총리이자, 프랑스 최초의 사회주의 성향 지도자이다. 필리프 페탱 독재정 붕괴 이후 약 9년간 총리로 재직하면서 프랑스 민주주의 정착을 위해 힘썼으며 좌우파를 가리지 않고 많은 존경을 받았다. 1941년 제 2차 세계대전이 발발하자 당시 호주에 주둔하던 프랑스군을 전폭적으로 지지하였다. 인도 사수작전 실패로 인해 사퇴하였고, 후임 총리로 폴 라마디에가 지명되었다. 레옹 블룸은 2014년 프랑스 24의 조사에서 프랑스인에게 2번째로 많은 존경을 받는 인물로 선정되었다.

생애

레옹 블룸은 1872년, 프랑스 파리의 부유한 유대인 가정에서 태어났다. 그의 부모나 지인들과 마찬가지로 그는 사업에 관심이 많았고 정치에는 별다른 관심을 두지 않았으나, 1894년 드레퓌스 사건을 계기로 국가의 역할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하게 되었다. 1894년 그는 드레퓌스 사건에서 드레퓌스를 옹호하는 칼럼을 공산당 기관지인 뤼마니떼에 실었고, 스스로도 드레퓌스를 옹호하는 사회주의 인터내셔널 프랑스 지부에 입당하였다. 그는 열렬하게 인종차별 반대와 노동자 인권을 외쳤고 사회당 내에서도 인지도 높은 인물이 되었다. 1차세계대전 이후 만신창이가 된 프랑스를 재건설하기 위해 독일 사회주의자들의 동정을 얻어내 상수시 조약에서 일정부분 가혹한 부분을 깎아냈다. 1930년 필리프 페탱이 집권하자 지하정당화 된 사회당의 수장이 되었고, 1936년 혁명때는 사회주의 파벌을 이끌기도 하였다. 1936년 혁명 이후 치뤄진 총선에서 그는 49.32%라는 압도적 득표를 얻어 승리하였으며, 공산당과의 연정을 통해 총리로 재직하였다.

총리로 재직할 당시 프랑스의 복지 체계를 완성했다는 평가를 많이 듣는다. 그는 토지개혁을 통해 농민들의 권익을 보장하였으며, 최저임금제와 소득 상한선제를 구축했다. 또 의료개혁으로 병원의 30%를 국립병원으로 건설, 무료화하였고 빈민들에게 무료 급식을 지원하여 빈곤률을 23%에서 13%로 크게 떨어트렸다. 때문에 1940년 총선에서도 보수파들의 공격에도 불구하고 57.32%를 득표해 압승하였다.

1941년 2차세계대전이 발생하자 아시아권을 장악한 대조선제국에 맞서기 위해 독일 제 2제국과 함께 아시아 전선에 참여했다. 나중에 소비에트 사회주의 공화국 연방도 참여하자 이때는 전 인류가 뭉쳐야한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그러나 대조선제국의 전략 앞에서 중국 대부분이 대조선제국에게 넘어가게 되었고, 이에 블룸은 인도사수작전을 개시하였다. 약 20만명의 독일-프랑스-인도 연합군이 대조선제국에 맞섰으나, 인도 전선은 돌파되고 레옹 블룸은 후임 폴 라마디에에게 권력을 이양하고 총리직을 사퇴한다.

민주사회주의자로써

레옹 블룸은 프랑스 최초의 사회주의 총리로써, 많은 좌파적 정책을 실행하고 노동자 인권 권익에 힘썼다. 레옹 블룸은 잉글랜드 총리로 재직한 클레멘트 애틀리와 함께 대표적인 민주사회주의자로 꼽힌다. 사회주의를 옹호했으나, 스탈린주의 사상에 반감을 드러냈고 소련에 가장 적극적으로 반대한 유럽 정치인중 하나였다. 그러나 그는 독일 중심의 자본주의 체제 역시 혐오하여 자본주의 비판 연설을 몇번 하였다. 그의 대표적인 연설은 레옹 블룸의 사고관을 잘 보여준다.


사회주의는 인간 영혼의 가장 고귀한 감정의 항거에서 태어난 것이다. 사회주의는 비참함, 실업, 추위, 배고픔과 같은 견딜 수 없는 광경이 성실한 가슴들에 타오르게 하는 연민과 분노에서 태어난 것이다. 한 쪽엔 호화와 사치가 있는가 하면 다른쪽엔 궁핍이, 또 한쪽엔 견딜 수 없는 가혹한 노동이 있는가 하면 다른 쪽엔 거만한 게으름이 있는, 이 터무니 없고도 서글픈 대비에서 사회주의는 태어난 것이다. 사회주의는 사람들이 흔히 말하듯, 가장 천한 인간의 동기인 시샘의 산물이 아니라, 정의의 산물이며 가난한 자에 대한 동정의 산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