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월간공방] 철통같은 믿음으로 인터뷰

Profile
월간공방

월간공방.jpg

 

 

월간공방 - 세계관 제작팀 인터뷰

철통같은 믿음으로(FAITH IN STEEL) - Korhal님

Thumbnail.png.jpg

 

1. 철통같은 믿음으로 간략 소개

https://jwiki.kr/wiki/index.php/%EC%B2%A0%ED%86%B5%EA%B0%99%EC%9D%80_%EB%AF%BF%EC%9D%8C%EC%9C%BC%EB%A1%9C

세상은 영원히 바뀌었습니다. 격렬했던 제2차 세계대전에서 유럽은 미국이 자행한 광역적인 궤도 폭격으로 잿더미가 되었습니다. 미국의 신세계 질서와 와칸다 제국의 범아프리카 헤게모니가 충돌하기 시작합니다. 프랑스에서 미치광이가 떠오르고, 달에서 또 다른 전운의 먹구름이 찾아옵니다. 중국과 러시아 전역에서 분열이 지속되고, 중동에서 새로운 강자가 모습을 드러내려 합니다. 세계는 또 한 차례의 세계대전을 향해 전속력으로 달려가고 있습니다...

인게임 인트로 문구

1536px-FIS_world.png.jpg

 

안녕하세요. 월간공방입니다.

 

오늘 소개할 세계관은 하츠 오브 아이언 4(약칭 호이4)의 모드로 유명한 〈철통같은 믿음으로〉를 소개해드립니다. 앞서서 호이4는 굉장히 유명한 패러독스 사의 전략 시뮬레이션입니다. 상술된 인게임 인트로를 보면 알겠지만, 이 세계관은 일반적인 대체역사는 아닙니다. 굳이 말하자면 제이위키 내에서 표현되었던 광기계 세계관에 가깝습니다. 인류의 기술력은 현실의 그것과는 완전히 다르며, 우주는 일찍 진출했고, 애초에 인류 문명 자체도 "재건된 문명"이기 때문입니다. 더불어서 온갖 밈이 범람하는데, 인터넷에 짬이 있는 사람들이라면 "와 뭘 안넣은게 없네" 라는 표현이 나올 법 합니다. 당장 동북아시아에는 대한-일본 이중제국이 있으며 롯데 척식 주식회사(....)가 중국 일부를 지배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세계관 창작이 무엇인지 정의하기는 어렵지만, 확실한 건 철통은 철통만의 장르라는 것입니다. 저희는 그 독창성을 인정하며 제이위키의 공식적인 입주 단체인 만큼 그 내면 세계를 인터뷰하고 싶어 요청드리게 되었습니다. 더불어 제 개인으로도 관심이 많은 편입니다. 성실하게 답변해주신 코랄님 감사합니다. 인터뷰 재밌었습니다.

 

 


2. 철통같은 믿음으로 인터뷰

인터뷰에 매우 성실하게 응해주신 Korhal님 감사드립니다.

1조(서풍, 프포, 철통) 인터뷰 중에 제일 광기였습니다.

  1. 자기소개
  2. 어쩌다 만들게 되셨어요?
  3. 개발 현황은 어떤가?
  4. 향후 새로운 밈이 나온다면 계속 추가하실 생각인가?
  5. 호이로 '달'은 실현 가능한가?
  6. 내가 생각하기에 이건 진짜 잘했다.
  7. 제이위키에 안 적힌 설정은 얼마나 있나?
  8. 혹시 말박이 모드(포니)를 해보셨는가?
  9. 철통은 내가 다했다 VS 팀원들이 도와줬다.
  10. 철통을 기다리는 HOI4 유저들에게 하고싶은 말

 

Q. 자기소개

A. 현 중갤 완장 실 성의 비밀 파딱 친위대 부관 박 하늘별님구름햇님보다사랑스러우리입니다. 국적은 지구 국제 연합이며 코랄-IV 아우구스트그라드에서 저그 군단의 침공 도중 출생했습니다. 현재 로스 산토스 베스푸치 해변 클럽하우스에서 작은 모터바이크 사업을 하고 있고 주 아스가르드 대한민국 재외공관 비서로 활동 중입니다.

 

그.그렇군요.png.jpg

이때 알았어야 했는데 정상이 아니라는 걸

 

 

Q. 어쩌다 (이런 괴물같은 세계관을) 만들게 되셨나요?

A.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1)님께 계시를 받았습니다. (FSM(2)교는 각국 정부가 인정한 정식 종교이며 대한민국은 종교의 자유를 가진 나라입니다) 어느 날,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님이 저의 꿈에 나타나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 나는 진짜로 웬만하면 사람들한테 내가 너한테 말건다고 얘기하고 다니지 않았으면 좋겠어. 너 그렇게 말걸고 싶은 사람은 아냐. 자의식과잉 그만하자. 그리고 내가 네 이웃을 사랑하라고도 했잖아, 눈치 좀 챙기면 안 돼? 그리고 마이크의 자애로 빌겠는데 제발, 콘■(3)은 좀 껴라! 솔직히 그거 그냥 고무 쪼가리잖아. 너네가 그거 할 때마다 기분 더러워지게 하고 싶었으면 콘■에다가 못을 박아놓든지 했겠지. " 꿈에서 깨어난 직후, 저는 눈물을 흘리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 아!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님께서 나에게 이렇게 말씀하셨다니! 내 인생을 모조리 쓰레기통에 쳐박아서 병신겜의 병신모드(4)를 만들라는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님의 계시로구나! " 누구도 보지 못하고 느끼지 못하는 FSM님께서 산, 나무, 난젱이를 시작으로 천지를 창조하셨으니, 이제는 저로 하여금 철통같은 믿음으로를 만들기 위해 저에게 역사하신 것입니다. 할렐루야!

 

(1) 패러디 종교를 의미

(2) Flying Spaghetti Monster - 을 의미.. 한다.

(3) 정신건강을 위해 모자이크 했습니다. 그거 맞습니다.

(4) 병신겜 = 하츠오브아이언4 / 병신모드 = 철통같은 믿음으로

 

 

Q. 개발 현황은 어떻습니까?

A. 솔직하게 말해서, 맨날 개발 안하고 노는거는 공식 디코의 Shitposting의 꼬라지만 봐도(1) 보입니다. 아, 이새끼들 개발할 생각이 없구나, 철통 이거 영원히 안 나오겠구나... 라고 많이들 생각하시는데, 저희 철통같은 믿음으로 개발진들은 공개적인거보다 음습한 대중의 뒷편에서 꾸미는 CIA의 정치공작같은 더럽고 은밀한 활동을 더 선호합니다. 그래서 겉으로 보이는 것보다는 만들어 놓은게 많은 편입니다. 최후의 데드라인인 2077년도에 사이버펑크: Virtual Reality와 함께 철통같은 믿음으로 리마스터드를 즐겨보세요. 자세한 상황은 직접 와서 확인하는게 더욱 건강에 좋습니다.

 

https://discord.gg/ehFxz4jYA2

 

(1)가봤는데 진짜 거짓말 하나 없이 섹■를 외치고 있었다카더라.

(2)구경가보세요. 가짜 광기가 아니라는 걸 느낄 수 있습니다.

 

 

Q. 향후 새로운 밈이 나온다면 계속 추가되는 건지?

A. 밈은 나오는것이 아닌 철통이 생산하는것. 새로운 밈은 왠만하면 유명해지기 전까진 안 넣는걸 원칙으로 하려고 합니다. 『밈은 나오기 3분 전부터 죽어있다ㅡ』 진지하게 말하자면 새로나오는 밈은 대부분 오래 못가고 죽어버려서 안넣는게 많을거임. 넣더라도 결국 빠지는게 많을거고, 적어도 필자를 비롯한 개발인원들은 철통이 밈 소비를 위한 인스턴트가 되지 않기를 원함.

 

 

Q. 호이 인게임에서 정말 "달"이 실현이 되나?

A. 어렵다.

그런데짜잔.jpg

 

편법에 가깝긴 하지만 구현함. 마찬가지로 환상향도 인게임 구현함.(1)(2)

6380ba988f9656be.png.jpg

 

(1)개인적으로 가장 인상깊은 부분. 정말 제발 빨리 나와라..

(2)보면 아나바도 있고 셰퍼드도 있고 재밌는 패러디가 많다.

 

 

Q. 내가 생각하기에 "이건" 진짜 잘했다 하는 게 있다면

A. 굳이 찍긴 뭐하지만 타임라인에 쓸데없는 노오력이 좀 들어갔다고 생각합니다.

https://jwiki.kr/wiki/index.php/%EC%B2%A0%ED%86%B5%EA%B0%99%EC%9D%80_%EB%AF%BF%EC%9D%8C%EC%9C%BC%EB%A1%9C/%ED%83%80%EC%9E%84%EB%9D%BC%EC%9D%B8

 

 

Q. 제이위키에 안 적힌 분량은 얼마나 되는가?

A. 생각보다 적게 적혀있고 생각보다 많이 적혀있다고 보면 됩니다. 쌓여있는건 많음. 아주 많음. 다만 귀차니즘과 여러 복합적인 이유로 위키에 적히지 않는 분량이 꽤 되고, 마찬가지로 인게임에는 반영이 되었지만 설정상으로는 그대로인 사례들이 꽤 많이 있습니다. 얼마나 많은지는 여기에 쓰기엔 여백이 부족하고 궁금한 사람들이 직접 와서 보면 좋을듯.

 

 

Q. 혹시 말박이 모드(포니)를 많이 해보셨는지?

A. 포니(1) 외의 신은 없고 철통은 그의 사도이다. 잠깐 해본게 전부지만 이퀘스트리아 모드의 기술적 실증과 그 깊이는 칭찬 받아야 마땅하다 생각함.

 

(1) 포니 모드란 HOI4의 유명한 거대모드 중 하나이다.

 

 

Q. 철통은 내가 다했다 VS 철통은 팀원들이 다했다

A. 철통은 저 뿐만이 아니라 수 많은 동지들이 있었기에 저만큼이라도 쌓을 수 있었다고 봅니다.

초대 철통 창립멤버이자 듀얼마스터 Rheinlandpfalz,

초대 철통 창립멤버이자 폴라나흐트 머장 Marine418,

국민의힘 청년특위이자 에라토호 최우수 플레이어 Wheel Chair.Okina,

극렬 왕당파이자 왕정복고주의자이자 TLE 머장 UKKRHEE,

북미 담당자이자 SCP 재단 소속 Bmarx-박스,

중국을 담당하는 사민주의자 좌파 Nev,

열성적인 이재명 지지자이자 외국 커뮤니티의 대사 I left my brain at LAX,

소녀전선에 진심인 구 하와이 담당 명예개발자 E SENS,

열성 진보당원이자 공산주의자 عبدالرحمن الأموي(민간에선 limen으로도 불린다!),

치료가 필요한 수준의 심각한 미나모토 사쿠라 증후군에 걸린 Сакура Минамото,

러시아를 책임지는 사회주의자 Jefuty,

러시아와 크툴루 담당 Kelifonium,

러시아의 중추인 페르세우스와 트란스아무르를 담당하는 jazz70001031,

총력전연구소장 Human.M,

문재인 전 대통령을 사모하는 이재명 혐오주의자이자 커맨드 앤 컨커 담당 Anton Slavik,

더불어민주당 권리당원 터키군 목따는 쿠르드족 퍼리 여고생,

미국 정치 갤러리에서 일루미나티와 Q-Anon 음모론을 설파하는 프랑스-브리튼-캐나다 담당자 523-Monsieur Q-Anon,

대학 진학으로 간신히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참전을 피하신 러시아인 Filipp-Ru,

영어 번역 담당자인 천조국 국적 현지인 Benz,

민생당 당원이었다가 강제로 국힘에 끌려가신 명예개발자 Reki,

Wiki 부문에서 도움을 주신 Losia (로시아),

Wiki 부문에서 도널드 트럼프의 SCP 재단 크로스오버에 자문을 주신 Rosa Luksemburg,

브리튼 반도의 아침식사를 책임지는 대처주의자 영국인 tombricks,

환상향 담당자 루마(홍마관에서 거주), SierraCloud,

마지막으로 하는건 좆도 없는데 매일 꺼드럭거리는 Korhal 분 등의 노고가 있었기에 오늘날의 철통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제작 시발 시기를 보면 알겠지만 제가 존경하는 문재인 대통령님의 덕이 제일 컸지만, 무엇보다도 대한민국 20대 대통령 윤석열 각하께서 철통같은 믿음으로의 개발에 많은 도움을 주셨습니다.

 

본인을 포함한 제이위키는 정치적 중립임을 알립니다.

 

Q. 철통을 기다리는 사람들에게

A. 친애하는 역설겜 유저 여러분 반갑습니다. 철통같음 믿음으로 모드팀은 힘을 모으고 있습니다. 윤석렬 대통령께서 철통을 이끄시는 중입니다.(1) '내 게임은 내가 지킨다'라고 하는 의지와 자신감만 있다면 언제든지 오십쇼. 놀랄 만한 일이 일어납니다. 하나보다는 둘이, 둘보다는 셋이 될 이 힘 센 모드팀이 됩니다. 이제 당신 차례입니다. 철통팀은 당신을 기다립니다. CUMMING SOON

 

(1) 역시 제이위키를 비롯한 본인은 정치적 중립임을 밝힙니다.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코랄님.

HOI4에 미친 사람으로 철통을 목빠지게 기다리고 있습니다.

디스코드를 가보니 정말 철통을 사랑..음.. 아무튼 좋아하는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게임 모드임에도 불구하고 세계관을 풍부하게 만드시기 위한 무한한 노력 잘 보았습니다.

언젠가 철통이 제대로 그 본 모습이 드러났을 때 물고 빨도록 해보겠습니다.

제이위키 기여를 비롯한 앞으로의 모든 창작을 응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금일 게시하는 문서는 2022년 11월 7일에 답장을 주신

Korhal님의 인터뷰 내용을 토대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
5
Profile

대체역사, 설정, 창작, 위키이용시 궁금한 점이나 팁 등 제이위키에 대한 광범위한 내용을 다룹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설정 이곳은 대체역사/설정/창작/위키 게시판입니다. (2) 21.09.20 250
483 📢알림 위키제작 중단합니다. (3) 22.11.26 63
482 ✒️창작 살면서 가장 마음에 든 세계관 지도 중 하나 22.11.20 109
481 ✒️창작 [ ATENA STUDIO ] 1658식 모형화 (3) 22.11.15 62
480 🎇인정단체 인정단체 '연필이 닿는 곳'에 도움을 주실 인재 분들을 구합니다. (2) 22.11.14 68
479 ✒️창작 [ The Story ] 격동의 코르보날 - 1 (2) 22.11.13 51
478 🔨설정 소설 '대한제국 연대기'에 나오는 가상언어, 진서어 (1) 22.11.12 84
477 ✒️창작 [종언] 일본 인물들 사진 (2) 22.11.12 71
🎇인정단체 [월간공방] 철통같은 믿음으로 인터뷰 (5) 22.11.12 124
475 ✒️창작 [ 창작 ] 일본인민공화국 국기 (3) 22.11.11 111
474 ✒️창작 [ 뜨또툰! ] 3. '케르베로스 (3) 22.11.06 56
473 🔨설정 機動戦士Zガンダム A New Translation グリプス 戦記 (1) 22.11.06 42
472 🎇인정단체 [월간공방] 프론트 포커스 인터뷰 (5) 22.11.05 153
471 📢알림 [와르샤와상] 제2회 와르샤와 시상식 취소 및 폐지 안내 (1) 22.11.04 76
470 📢알림 가벼이 써보는 앞으로의 계획 (2) 22.11.01 83
469 📢알림 11월 계획안 - 주니 (1) 22.10.31 67
468 ✒️창작 [창작] 건모씨의 비디오 22.10.31 40
467 ✒️창작 [창작] HAPPY HALLOWEEN 22.10.30 41
466 🎇인정단체 [월간공방] 서풍 세계관 인터뷰 (7) 22.10.29 282
465 ✒️창작 [ The Story ] 게파르토 혁명사 - 2 (4) 22.10.28 60
464 일반 위키로 텍스트 게임을 만들면 (6) 22.10.28 80

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